기관소개

영화를 모아 문화를 만드는 곳

인사말

주진숙 원장 사진
한국영상자료원장
주진숙

안녕하십니까?
한국영상자료원장
주진숙입니다.

한국영상자료원은 국내에서 제작된 영화 본편과 시나리오, 포스터 등 영화제작과정에서 파생되는 주요 자료를 수집하고 보존하여 국민 여러분들과 후손들이 향유할 수 있게 하는 국가 기관입니다. 최근 디지털 기술의 발달과 함께 영상 콘텐츠에 대한 높아진 관심으로 인해 영상자료를 보존하고 활용하는 우리 영상자료원의 시대적 역할은 더욱 막중해졌습니다. 특히 빠르게 변화하는 기술과 매체환경에 대비한 영화 및 영상 유산의 온전한 보존은 그 중요성을 다시 인식하게 합니다.

한국영상자료원은 그러한 시대적 요청에 따라 미래지향적 아카이브 기반시설을 구축하고 디지털 복원사업을 적극 추진하고 있습니다. 상암에 위치한 본원과 파주의 보존센터를 통해 영상자료를 분리 보존하고, 자체 기술력을 통해 첨단 디지털 복원사업을 추진하면서 선진 아카이브로 거듭나고 있습니다.

기술과 매체 변화에 조응하면서 우리 원은 보다 적극적으로 영화와 영상 유산을 발굴하여 한국 영화의 보존고라는 역할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최근 제작되는 한국영화는 물론 모두 수집하고 보존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아쉽게도 보유율이 40%를 밑도는 1960년대 이전의 영화와 영상 자료는 해외 각국의 아카이브와의 적극적인 교류협력을 통해 발굴하고 수집하는 데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본 원의 역할과 기능은 나아가서 한국영화의 우수성을 알리는 토대가 되고 있습니다. 자체 상영관인 시네마테크KOFA, 국내 유일의 영화박물관, 첨단 멀티미디어 도서관과 온라인 VOD 서비스를 통해 국내뿐 아니라 전 세계인들이 한국의 영화문화를 향유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한국영상자료원의 임무는 “한국영화 수집, 보존 및 가치 재창출을 통한 국민 문화 정서 향상에 기여”하는 것입니다. 한국영화문화의 기초를 다지고, 영화역사가 제공하는 다양한 문화콘텐츠를 창출하며, 국민의 정서를 풍요롭게 가꾸는 소명을 위해 본 원은 부단히 노력하고 있습니다.